메뉴 건너뛰기

Palm Springs Tramway- Croker's Pipe Dream

2012.03.06 08:59

강상욱(56) 조회 수:7048

 

계절이 바뀌는 5월 그리고 10월 즈음하여 부는 사막의 바람은 거칠것이 없이 휘몰아쳐 사람이 혼자서있지도 못할 정도의 강풍이 불곤 한다.  때로는 커다란 트럭이나 차량들이 바람에 나동그라지는 그런 바람이 부는 곳이 이곳이기도 하지마는, 그바람을 이용하여 풍력발전소를 돌리고자 하는 용기로운 의지가 있는곳이 또한 사막이였다. 상식적으로는 불리한 환경을 역이용하여 새로운 가능성을 창출하는 참으로 미국의 개척정신이 살아숨쉬는 그러한 곳이었다.

 

 새로운 내삶의 좌표를 잡기위하여 무척이나 방황하던 그 첫여름, 때로는 아무도 없는 뜨거운 사막에서 열풍에 맞서  소리를 지르고, 남모르는 눈물도 흘리는 동안  언제  지나갔는지 모르게, 사막의 첫여름을 넘기게 되었다.

 

 다행이도 시작한 사업은 자리를 잡을 듯한 그런 기대로 발전을 해나가고, 아이들도 그렁저렁 적응을 하는 것을 보고 처음으로 눈덮인 산을 쳐다볼수 있는 여유를 갖게 되었다.

 전에도  팜스프링산에 세계에서 가장 길고 높다는 케이불카를 타고 산정상에 오른적은 있었지만, 그곳에 역사를 알면서는 더더욱 마음속에 깨닫는 것이 많았다.

1930여년 5월경이었는데 Croker 라는 엔지니어가 사막을 지나다가 차가 고장이나 뜨거운 사막오른쪽으로 산을 쳐다보니 아직 그곳에는 흰눈이 덮인  산 하신토(Mt. San Jacinto)산이 우뚝 솟아 있었다.

 

그위에 올라가면 아름드리 나무와 우거진 숲이있는,  깊은산이 있어 많은 사람들에게 즐거운 등산코스로, 예전부터 이곳에 있던 인디언들의 피서지로 각광을 받던 곳이다. 자주등산을 하며 산을 오르내린 생각을 떠올리다가, 그는 친구에게 만일 저 밑에서 위까지를 케이블카를 만들어 더위에 지친 사람들에게 새로운 세계를 보여줄 수 있다면 얼마나 보람된 일이겠는가, 그렇게하면 등산객때문에 아름다운 산이 훼손되는것도 막을수 있으리라는 것을 설명하였고 ,그리고 뜻을모아 이일을  하기로 마음을 먹었고 그는  이일을 실천하기 위하여, 위원회를 만들고 친구들을 설득하고 은행을 설득하고, 혹은 여러군데를 헤집고 다니며, 그꿈을 이루기 위해 백방으로 뛰었다. 

 

그러나 워낙 가파른 산이고, 차도 오르내릴수 없는 험난한 곳에, 케이블카를 설치한다는 것은,1940년대의 기술로는  거진 불가능한 일로 생각이 되었고, 또 설치한다하여도 건설비를 충당할 관광객이 이사막까지 구경을 올것인가 하는점 때문에, 많은 사람들로부터 반 정신병자 취급을 받고,Pipe Dream 이라는 관용어 대신 Crokers Dream 이라는  비웃음을 받는 속에서도 꿈을 버리지 않고 무려 30년만에 그꿈을 실천하게 되었다.

 

모세는 40여년자기의 민족들에게 꿈과 희망이 있는 곳으로 이끌기 위하여, 온갖 난관속에세 방황하다가 자기는 그꿈을 이루어보지 못하고, 후계자에게 그 바톤을 넘기었지만, Croker는 자기 생전에 자기가 이루고자하였던 꿈을 완성하고, 90년대 중간에는 그동안의 수입금으로 밀렸던 모든 Loan을 갚고,

 90이 다된 나이에 보람된 자기의 삶을 마친 아주 특이한 역사가 있는 곳이기도 하다. 

 

건설은 수천대분의 헬리콥타가 일일이 자재를 운반하여 철판들을 세워나가는, 난공사중의 난공사였지만, 그만큼 어려움이 있었기에 지금도 모든 사람들에게 자랑스러운, 자기의 꿈을 이룬 위대한 인물로 추앙을 받게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San Jacinto산을 오르내리는 Tramway Cable Car의 불빛은 나를 채찍질하는 희망의 불빛이 되었다.꿈은 꾸는자만이 이룰수있다지만 , 구체적인 설계와 이를 실천할 의지와 용기 그리고 추진력이 조화될때 가능한 것이리라 생각함니다.자신이먼저 이꿈에 미쳐 불이 되어야만 남에게도 이불을 전할수 있을것이다.최소한 자기분야에서는 남보다 앞서야 남을 인도할수있는 Leader가 될수있다.흔히 최선을 다했다는것으로 자기형편을 호도하는 다수에 묻히어 휩쓸려간다면 진정 어떤 자기꿈을 이룰수는 없을것이다.

 

불씨가 꺼지지않게하려면 언제나 새로운 땔감들이 꾸준히 공급되고 적당한 바람이 있어야만 하드시,도전을 두려워하지않는 불굴의 용기와 언제든 자신을 바꿀수있는 유연한 Open Mind를 갗추어야만 꿈을 완성시킬수있다.목적을 위해 수단을 가리지 않는다면 바라는 목적을 취하였다 하더라도 그런인생은 결코 정당화할수 없을것이다.

 

*자신이 먼저 불이 되어야 남에게 불을 전할수있다

*남보다 높은곳에 자리하고 더많이 알아야만 진정한  Leader가 될수있다

*돈을 쫓아가지말고 돈이 따라올수있는  삶을 살아라

라는  님의 가르침이 나의 평생을 지배한듯하다.

 눈을 감는 날까지 나는 어제의 나로 살지 아니하리라 다짐해본다.

살아있다는것 정말 신나는 일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 중앙주소록 업데이트 [1] 유제은/67 2012.03.25 6133
69 당신은 축복을 받은 사람입니다 운영진 2012.03.22 6188
68 가슴에서 나오는 말은.. file 운영진 2012.03.22 6459
67 구직요망 운영진 2012.03.20 7057
66 암을 경고하는 증상들 운영진 2012.03.17 6990
65 8분의 메인화면 광고주 교우님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광고완판 운영진 2012.03.17 8102
64 희망봉에서 내려다 본 유럽대륙^^ [3] file 김희범(72) 2012.03.13 9181
63 용설란 file 강상욱(56) 2012.03.08 6990
62 주소록 발간 예정.. 계우마당 중앙주소록 확인해 주세요 운영진 2012.03.07 8274
61 관산회 모임이 3월15일 아닌가요? 모임공지해 주삼 운영진 2012.03.07 6189
60 황순택 교우님 옮겨도 될까요? 운영진 2012.03.06 6117
59 구인: 네트워크 관리자 II (County of Los Angeles) 진영길(74) 2012.03.06 9981
58 구인: 네트워크 관리자 I (County of Los Angeles) 진영길(74) 2012.03.06 9305
» Palm Springs Tramway- Croker's Pipe Dream [3] file 강상욱(56) 2012.03.06 7048
56 내인생의 가시 [3] 황순택(71) 2012.03.05 6341
55 김영대 선배님께 [1] 운영진 2012.03.03 13106
54 몸 속 지방을 태워주는 음식은? file 운영진 2012.03.03 6135
53 상식 뒤집는 장수비결 그리고 10년 젊어지는 건강습관 운영진 2012.03.03 5925
52 오피스 구합니다 운영진 2012.03.03 5481
51 정정 자료 보내주셔서 감사합나다 운영진 2012.03.03 5890

자유게시판

Choong Ang High School Alumni Association of Southern California
COPYRIGHT © 2014 GYEWOOUSA.COM, All right reserved
My Account